본문 바로가기

ChromeOS

크롬북에 반한 사정 + 크롬OS 사용 반나절 후기 크롬 OS(정확히는'크롬 OS'를 오픈소스로 공개한 '크로미움 OS'이지만 편의상 '크롬 OS'라고 하겠습니다.) 기반의 CloudReady를 사용한 지 반나절이 지나갑니다. 제가 반나절 쓰면서 느낀 장단점입니다. * 빨라도 너무 빠르다 * 심플하면서도 있을 것은 있다. * 브라우저에서 탭을 꽤 많이 실행시켜도 딜레이가 전혀 없다. * 절전모드에서 깨어날 때 간혹 발생하는 리눅스 특유의 버그(깨어나지 못하거나 깨어는 나는데 잠금화면에서 멈추는 증상 등)가 없다. * 리눅스 특유의 고민 중 하나인 '한글 입력기'에 대해 신경 쓸 필요가 없음 * 그 외 등등 * 마우스의 문제인지는 모르겠으나 무선 마우스 사용 시 절전모드 진입 후 다시 깨어나면 마우스 인식이 안된다.(USB 포트에서 마우스 동글을 제거 했다.. 더보기
느린 컴퓨터를 회춘시키는 '크롬OS' 크롬OS라고 다들 들어보셨을 것입니다. 구글이 개발한 리눅스 기반의 운영체제로 쉽게 말하자면 컴퓨터를 켜면 바탕화면에 크롬 브라우저 하나만 뜬다고 생각하시면 됩니다. 초기에는 진짜 바탕화면에 크롬 브라우저 하나만 뜨는 정도였고 인터넷 연결이 안되어 있는 상황에서는 바탕화면만 바라보는 게 할 수 있는 전부였지만 지금은 많이 나아져서 리눅스용 소프트웨어를 설치하거나 안드로이드 앱을 설치하는 것도 가능합니다. (정식 크롬OS 기준) 다만 크롬OS는 구글이 기획하고 제조사들이 출시하는 '크롬북' 제품에 탑재되는 전용으로 기본적으로는 Windows나 Linux 등과 같이 아무 컴퓨터에서나 쓸 수는 없습니다. 하지만 태생이 리눅스이고 크롬 웹브라우저처럼 '크로미움OS'라는 이름으로 오픈소스화 되어 있기에 이를 기반.. 더보기